• 구름많음동두천 14.2℃
  • 구름많음강릉 17.1℃
  • 구름많음서울 15.5℃
  • 구름조금대전 16.7℃
  • 맑음대구 19.1℃
  • 맑음울산 13.7℃
  • 구름많음광주 15.0℃
  • 맑음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10.9℃
  • 구름조금제주 13.5℃
  • 구름많음강화 10.3℃
  • 구름조금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5.3℃
  • 구름조금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5.2℃
  • 구름조금거제 15.1℃
기상청 제공

기업·경제

“저신용자도 최대 300만 원 대출”…경기 극저신용대출 17일까지 올해 마지막 접수

지원 대상 : 도내 거주 (구)신용등급 7등급 이하 만 19세 이상 도민

URL복사

 

경기헤드뉴스 성미연 기자 | 경기도가 생계가 어려운 저신용자에게 최대 300만 원을 저금리로 지원하는 ‘경기 극저신용대출’ 올해 마지막 신청 접수를 12월 9일부터 17일까지 진행한다.


지원 유형은 ▲심사 대출 ▲불법사금융 피해자 대출 ▲신용위기 청년대출 ▲생계형 위기자 대출 등 4가지로 대출액 최대 300만 원까지 5년 만기 연 1% 저금리 조건은 모든 유형이 같다.


심사 대출 지원 대상은 신청일 기준 경기도에 거주하고, NICE평가정보 신용점수는 724점 이하 또는 KCB신용점수는 655점 이하인 만 19세 이상이다. 과거 신용등급 기준으로 7등급 이하다.


불법사금융 피해자 대출은 불법 채권 추심 등의 피해자를 대상으로 경기도 불법사금융센터 신고 접수 후 상담 결과에 따라 제공한다. 신용위기 청년대출은 한국장학재단 학자금 6개월 장기연체자 또는 신용회복위원회 채무 조정 6개월 이상인 만 39세 미만의 청년층을 대상으로 한다. 생계형 위기자 대출은 단순 벌금형을 선고받은 후 생계 곤란 등을 이유로 벌금을 내지 못하는 저소득층 도민이 대상이다.


대출 희망자는 12월 17일까지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센터 사전 예약을 통해 재무 상담 후 접수하면 된다. 사전 예약, 대출 신청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 극저신용대출’ 전용 콜센터(1661-3144, 1588-4413)나 경기복지재단 누리집(ggwf.gg.go.kr)을 확인하면 된다.


올해 3월 시작된 경기 극저신용대출 사업은 11월 말 기준 총 2만4,509명을 대상으로 416억1,200만 원의 대출금을 지원했다. 도는 이달 중으로 극저신용대출 우수사례를 엮은 ‘함께 걸어요. 극저신용대출 사례집’을 발간해 시‧군 행정복지센터 등에 배포할 계획이다.


문정희 경기도 복지국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금융 사업을 개발해 누구나 누리는 경기도형 포용적 서민금융복지 실현과 금융 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많이 본 기사

더보기

BEST 영상뉴스